상단여백
HOME 스포츠
예산FC U-18 송민혁‧정규현, 독일 분데스리가 3부 리그 진출
강태섭 기자 | 승인 2018.12.06 05:09
왼쪽부터 송민혁 선수, 에이젠트 GEHEN KOMMEN(게헨 콤멘) 남평우 대표, 정규현선수 모습

예산FC U-18 소속 송민혁 선수(삽교고 2학년)와 정규현 선수(삽교고 2학년)가 독일 분데스리가 3부 리그에 진출했다.

골키퍼로 활약을 펼치고 있는 송민혁 선수는 SV Wehen Wiesbaden(독일 분데스리가 3부)에 입단과 동시에 독일 프로무대로 직행함으로써 한국 축구 역사 최초로 독일 분데스리가에 진출한 고등학생 골키퍼라는 타이틀을 얻었다.

또한 미드필더로 활약하고 있는 정규현 선수 역시 SV Wehen Wiesbaden(독일 분데스리가 3부) U-19 입단을 통해 꿈의 독일 프로무대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게 됐다.

대도시에서도 쉽지 않은 독일 분데스리가 진출이라는 기적을 군 단위 농촌지역인 예산군에서 만들어낸 비결은 예산군체육회의 많은 관심 속에 예산FC U-18팀 전현석 감독은 물론 에이젠트 GEHEN KOMMEN(게헨 콤멘) 남평우 대표의 끈질긴 노력과 2016년 11월 예산FC U-18 축구클럽 창단 이래 매년 축구부 육성을 위하여 재정지원을 아끼지 않은 예산군의 관심과 사랑의 합작품이다.

그동안의 과정을 살펴보면 청소년 축구클럽인 예산FC U-18(감독 전현석) 팀은 2017년 6월 독일 3부 리그 FSV프랑크루프트와 상호 교류협약을 체결하고 FSV프랑크루프트 유소년팀의 아민 알렉산더 총감독이 예산군을 방문해 황선봉 군수와 면담을 갖고 예산FC U-18 축구클럽 선수들의 독일 진출 방안 등에 관해 논의했다.

이후 올 2월 예산FC U-18 축구클럽 선수 전체가 독일로 건너가 경기 및 테스트를 통해 최종적으로 송민혁 선수와 정규현 선수가 SV Wehen Wiesbaden(독일 분데스리가 3부) 팀에 동반 입단이라는 성과를 얻게 됐다.

예산FC U-18은 그동안 타 지역으로 유출되던 축구 유망주들을 예산 지역에서 육성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기 위해 2016년 11월 창단한 팀으로 삽교고등학교와 협력관계로 운영되고 있으며 예산중학교 축구부 출신 18명이 활동하고 있다.

전현석 예산FC U-18팀 감독은 “그동안 독일 분데스리가 진출이라는 막역한 꿈을 묵묵히 믿고 따라준 선수들의 노력이 빛을 발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젊은 선수들의 축구 잠재력을 꽃피울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강태섭 기자  ktaesop@naver.com

<저작권자 © 밥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지면신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전광역시 서구 대덕대로 167번길 5 영호빌딩 5층 502호  |  대표전화 : 042)487-8222  |  팩스 : 042)487-8279  |  광고문의 : 1577-2265
등록번호 : 대전 다 01312  |  등록일 : 2015년 8월 11일  |  발행·편집인 : 이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윤
Copyright © 2018 밥상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