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대전시
대전산업단지, 노후 기반시설 ‘확 바뀐다’청년 친화형 선도 산업단지 선정, 젊고 역동적인 공간으로 재편
양민규 기자 | 승인 2019.01.09 05:48

대전시 대화동 대전산업단지의 기반시설이 젊고 역동적인 모습으로 탈바꿈한다. 

정부가 산업단지를 젊은 인재와 신산업이 모이는 활력 있는 공간으로 재편하기 위해 역점 추진하는 ‘2019년 청년 친화형 선도 산업단지 공모사업’에 대전산업단지가 선정됐다.

정부는 청년친화형 선도 산업단지에 2021년까지 95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휴폐업공장리모델링 임대사업, 산업단지 편의시설 확충, 중소기업 공동 어린이집 건립사업 등 우수한 근무ㆍ정주환경을 갖춘 청년층 선호형 산업단지로 조성할 예정이다.

이와 별개로 대전시는 유등천과 주택지로 둘러싸여 접근성이 열악하고 물류유통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전산업단지의 진출입 문제 개선을 위해 평송청소년수련원에서 대전산업단지까지 서측진입도로(교량) 건설사업를 추진 중이다. 대전시는 이 공사에 총사업비 446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며, 올해 초 공사를 시작해 2021년 말 준공할 계획이다.

또한, 대전시는 대전산업단지 재생사업 기반시설(도로)사업 등에 대해서도 올해 233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정부의 청년 친화형 선도 산업단지 조성사업과 서측 진입로 건설사업, 도로 등 기반시설사업까지 완료되면 대전산업단지는 조성된 지 40년이 된(1979년 조성) 노후 산업단지에서 역동적인 현대식 산업단지로 탈바꿈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전시 관계자는 “ 노후 산업단지의 기반시설 확충과 정주여건이 개선되면 그야말로 청년 친화형 산업단지로 탈바꿈하게 될 것”이라며 “새로운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원동력이 되는 사업인 만큼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민규 기자  bsn@bsnews.kr

<저작권자 © 밥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민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지면신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전광역시 서구 대덕대로 167번길 5 영호빌딩 5층 502호  |  대표전화 : 042)487-8222  |  팩스 : 042)487-8279  |  광고문의 : 1577-2265
등록번호 : 대전 다 01312  |  등록일 : 2015년 8월 11일  |  발행·편집인 : 이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윤
Copyright © 2019 밥상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