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대전시
바른미래당, 측근 비리의혹에 장종태 서구청장 맹비난
이윤 기자 | 승인 2019.01.11 15:49

바른미래당은 11일 서구체육회 전 임원의 '서람이 스포츠클럽' 횡령비리와 관련해 장종태 구청장을 맹 비난했다.

바른미래당은 이날 논평을 내고 “비리에 가담한 인사는 횡령 이후에도 대전 서구청에서 고위직으로 근무한 것이 언론을 통해 알려졌고, 언론 보도 이후 횡령액 일부를 반환했다고 하나 서구청장은 자체 감사는 물론 사법당국에 고발 조치를 하지 않았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특히 “이와 관련된 인사는 서구청장의 측근 인사로 알려져 있으며 사건 발생 이후 사직 처리라는 면죄부까지 준 것으로 밝혀졌다”고 비난하고 “이는 서구체육회 회장을 겸직하고 있는 장종태 구청장의 얼빠진 행동이 아닐 수 없다”고 힐난했다.

바른미래당은 그러면서 “장종태 서구청장은 서구민에게 사과하고 사건의 진상을 낱낱이 밝혀야한다”고 촉구하고 “사법당국은 철저하고 즉각적인 수사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장 구청장의 측근인 서구체육회 전 임원 A씨는 서람이 스포츠클럽 임원으로 일하면서 지난 2017년부터 대한체육회의 공공스포츠클럽 지원금 7000여만원을 횡령한 것이 확인됐다.

이윤 기자  eply2525@naver.com

<저작권자 © 밥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지면신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전광역시 서구 대덕대로 167번길 5 영호빌딩 5층 502호  |  대표전화 : 042)487-8222  |  팩스 : 042)487-8279  |  광고문의 : 1577-2265
등록번호 : 대전 다 01312  |  등록일 : 2015년 8월 11일  |  발행·편집인 : 이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윤
Copyright © 2019 밥상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