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대전시당 “2030아시안게임 유치 뜬금없어”
상태바
한국당 대전시당 “2030아시안게임 유치 뜬금없어”
  • 이윤 기자
  • 승인 2019.02.11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대전시당은 10일 충청권 4개 시·도의 2030아시안게임 유치에 대해 우려입장을 나타냈다.

한국당은 이날 논평을 내고 "뜬금없고 느닷없는 유치계획이며 막대한 재정손실이 우려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허태정 대전시장을 비롯한 민주당 지방정부가 충분한 시·도민 의견 수렴과 철저한 비용대비 효과분석, 사전준비 없이 발표해 졸속 행정의 민낯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고 비판하고 ”국민의 주머니를 담보로 한 치적 쌓기용, 선거용이라는 비판에서 자유로울 수 없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한 "화려한 국제대회 이후 막대한 재정 손실과 그로 인한 국민 부담을 간과하고 있다"면서 "대전월드컵경기장이 경제적, 사회적 효과는 미미한 반면 대전시의 재정적 부담만 가중시킨다점이 증명한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일부 시민단체의 이중성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고 면서 "대전참여연대는 2017년 권선택 전 시장의 2030 아시안게임 유치 검토에 대해 '시민 혈세를 낭비하는 애물단지', '지방재정을 악화시키는 주범', '시민의 삶을 볼모로 한 도박' 등을 언급하며 즉각 철회를 주장했었다"고 지적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