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청호오백리길, 대한민국 대표 생태테마관광 브랜드로
상태바
대청호오백리길, 대한민국 대표 생태테마관광 브랜드로
  • 양민규 기자
  • 승인 2019.03.14 0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 ‘2019 생태테마관광육성사업 10선’에 선정
대청호 오백리길

대전시 ‘내륙의 바다 대청호에서 즐기는 예술가와의 산책’ 사업이 문화체육관광부의 ‘2019년도 생태테마관광 육성사업 10선’에 선정됐다. 

이에 따라 시는 올해부터 2021년까지 3년간 국비 5억여 원을 지원받고 시비 50%를 매칭, 총 사업비 10억 원을 투입해 우리나라 대표 생태테마관광 브랜드로 육성, 대청호오백리길을 전 국민이 찾을 수 있는 여행지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이번 선정된 공모사업은 3개 코스의 테마여행상품과 생태테마 스토리 조형물설치 등 대청호주변에 거주하는 지역주민과 예술가들이 직접 참여하고 생태자원을 활용하는 사업이다.

테마여행상품은 당일 코스 2개 상품과 1박 2일 코스 1개 상품으로 운영된다.

1코스 대청호 예술가와 함께하는 대청호 산책은 ‘대전역 → 탐방지원센터) → 추동습지공원 힐링 명상(슬픈연가 촬영지) → 중식 → 천연염색체험 → 추동습지보호구역’을 찾는 6시간 코스이며, 2코스 대청호 생태체험 테마여행은 ‘대전역 →  이현동 거대습지공원(도자기공방) → 중식 → 호박테마공원 → 대청호자연생태관(도란도란콘서트) → 업사이클링체험’하는 6시간 코스로 구성되어 있다.

3코스 대청호 역사속으로~인문학 스토리 여행은 ‘대전역 →    탐방지원센터 → 대청호 영화․드라마 촬영지(인문학 여행) → 중식  → 추동습지공원(힐링 산림욕 명상) → 대청호 사진창고(자화상 촬영)→대청댐, 물문화관 → 1박 → 조식 → 여행북만들기 → 중식 → 원도심 투어 → 대전역’을 찾는 1박 2일 코스다.

대전시는 생태테마에 어울리는 깃대종을 소재로 한 스토리조형물과 무인계측기 추가설치로 대청호오백리길을 찾는 여행객에게 볼거리와 체험거리 제공과 안전하고 쾌적한 생태환경 보존에 최선을 다 할 계획이다

대전시 김용두 관광마케팅과장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대청호오백리길 지역민들과 여행객, 전문가들이 소통하며, 생태테마관광 10선 영예를 드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프로그램보완, 자체수익모델 발굴 등에 중점을 두겠다”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