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중소벤처기업부 ‘2019 메이커스페이스 구축·운영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아산시, 중소벤처기업부 ‘2019 메이커스페이스 구축·운영 공모사업’ 선정
  • 양민규 기자
  • 승인 2019.05.17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CPF 콘텐츠학교 전경
BCPF 콘텐츠학교 전경

아산시가 ‘BCPF 콘텐츠학교 메이커스페이스’로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19 메이커스페이스 구축·운영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메이커 스페이스(Maker Space)’는 누구나 창작활동에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실험적 제작·교육·체험 공간을 뜻하며 이번 공모사업은 아산시와 소나무커뮤니케이션, 방송콘텐츠진흥재단, 아산교육지원청, 호서대학교와 협업을 통해 진행됐다.

시는 이번 사업 추진으로 농촌폐교를 활용해 소외된 농촌지역의 청소년, 농민, 어르신의 교육 불평등을 해소하고 차별화된 사회문제를 해결할 계획이다.

BCPF 콘텐츠학교 메이커스페이스는 메이커허브공간으로서의 거점역할 수행을 위해 폐교된 구화천분교를 리모델링한 BCPF콘텐츠 학교에 조성된다. 작은 학교 메이커스페이스 센터 구축, 도고지역 3개 학교 메이커교육 창작소 구축, 메이커문화 확산교육, 청년을 위한 맞춤형 창업프로그램 개발 등을 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 디지털정보격차와 낙후지역문제를 해소할 계획이다.

㈜소나기커뮤니케이션 어윤수 대표는 “야외 유휴부지를 활용해 메이커제작스튜디오, 미니드론레이싱경기장 조성 등 앞으로 생활 속 메이커 기초교육과 소외지역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한 창작활동을 통해 창의적 역량을 축적하는 교육 및 체험의 장으로 메이커스페이스를 지속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영환 아산시 사회적경제과장은 “무엇보다도 예비 사회적기업인 ㈜소나기커뮤니케이션과 함께 농촌 낙후지역에 청소년과 농민, 청년들이 모여 꿈을 키울 수 있는 멋진 공간을 조성하게 돼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메이커 시설 확대와 청년 창업가 양성, 판로개척 등 사후관리 시스템을 구축하는데 함께 노력해 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