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1회 충남도민체전 성공적 폐막
상태바
제71회 충남도민체전 성공적 폐막
  • 양민규 기자
  • 승인 2019.05.20 0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 종합우승... 개최지 서천군은 성취상 1위 및 모범상 ‘2관왕

‘가족행복도시 서천에서 피어나는 서천의 꿈, 하나 되는 도민!’의 주제로 지난 16일부터 나흘간 펼쳐진 ‘제71회 충남도민체육대회’가 19일 서천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폐회식을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도내 15개 시·군 7천여 명의 선수단과 임원 등 5만여 명의 도민들이 함께한 이번 도민체전은 나흘간 19개 종목의 뜨거운 열전이 연일 이어지며 그야말로 충남도민이 하나 되는 화합과 열정의 장으로 펼쳐졌다.

대회 개최 전날인 15일 한산모시전시관에서 국가무형문화재 제14호 방연옥 선생이 서천군 전통과 역사를 대표하는 한산 모시풀의 불씨로 채화한 성화가 220만 도민의 희망을 담아 13개 읍면 주민 등 총 126명의 손을 거쳐 109.3km를 함께 달려 16일 개막식 날 점화돼 열정의 불을 환하게 밝혔다.

220만 충남도민 대화합의 축제답게 개막식은 도민들의 관심과 기대 속에서 화려하고 성대하게 열려 축제장 전체가 도민들의 환호성으로 가득했다.

개막식 장소인 서천종합운동장 파란 하늘을 가로지르며 에어쇼를 펼친 공군특수비행단 블랙이글스의 공연을 비롯해 시군 선수단 입장, 마마무, 우주소녀 등 인기가수의 축하공연, 경품추첨 등은 관람객들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으며 행사장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17일부터 본격적인 경기 일정이 시작됨에 따라 서천군 내 25개 경기장에서는 검도, 게이트볼, 궁도 등 19개 종목의 메달을 거머쥐기 위해 승부를 겨루는 7000여명 선수들의 열전이 펼쳐졌다.

대회 결과 천안시가 종합 우승을 차지했고 아산시와 서산시가 그 뒤를 이었다. 대회기 강하와 함께 차기 개최지인 당진시에 대회기가 전달되면서 도민들의 열정만큼 뜨겁게 타오르던 제71회 충남도민체육대회의 성화가 꺼졌다.

도민체전 개최지인 서천군은 치밀하고 내실 있는 대회 운영과 규모 있는 개회식 개최 등으로 호평을 받았으며, 지난해보다 약 8천점 이상 향상으로 성취상 1위와 모범상 등 2관왕을 달성했다.

노박래 서천군수는 “한마음 한뜻으로 준비해 성공적으로 대회가 마무리될 수 있도록 함께 해 주신 서천 군민을 포함한 모든 관계자 여러분에게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어, “제71회 충청남도민체육대회는 도의 체육발전과 도민의 화합뿐만 아니라 5만 명 이상이 우리 군을 방문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했다”며, “앞으로도 서천군은 대회준비로 조성된 체육 인프라를 활용해 각종 스포츠대회를 적극 유치하여 서천군 경제에 큰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다문화 사랑방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