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목재문화체험장, 야간·휴일 프로그램 개설
상태바
대전목재문화체험장, 야간·휴일 프로그램 개설
  • 이호영 기자
  • 승인 2019.07.24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인·주부·학생 대상 4~8주 과정 선착순 50명 모집

대전시는 보문산 대사공원에 위치한 대전목재문화체험장에서 직장인 및 학생을 대상으로 야간·휴일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한국목공협회, 목재문화진흥원, 한국DIY가구공방협회와 협업을 통해 목공관련 자격증을 소지한 실무경력자를 강사로 초빙해 직장인, 주부, 학생 등 대전시민을 대상으로 4주에서 8주 과정으로 운영된다.

수강생은 대전목재문화체험장 누리집을 통해 목공체험과정반, 생활목공DIY과정반 등 5개 과정에 총 5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각 과정별 수강료 및 재료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대전목재문화체험장 누리집을 참고해 수강신청 하면 된다.

대전시 관계자는 “대전목재문화체험장이 목공분야의 체험과 교육, 기술정보교류 및 제공 허브로 자리잡아가고 있다”며 “시민의 여가와 취미생활은 물론 자격증 취득을 통한 청년일자리 확충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 공원관리사업소(254–4565~6, 270-7860)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다문화 사랑방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