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첫 청년쉐어하우스 입주자 모집
상태바
천안시, 첫 청년쉐어하우스 입주자 모집
  • 양민규 기자
  • 승인 2019.10.08 0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가 첫 청년쉐어하우스를 조성하고 입주자를 모집한다.

쉐어하우스는 다수가 한집에 살면서 침실은 따로 사용하고 거실과 화장실 등을 공유하는 주택 유형을 말한다.

시는 지역 청년의 안정적인 정착 지원과 주거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주택을 임차하고 저렴한 가격으로 청년입주자에게 재임대하는 ‘청년쉐어하우스’를 조성했다.

천안형 청년쉐어하우스는 2인실로 구성된 12개 주택으로, 성정동 2개소, 두정동 3개소, 쌍용동 3개소, 신방동 4개소가 있다. 입주 선정자들은 희망지역을 선택할 수 있고 방 배정 협의도 가능하다.

거주기간은 계약일로부터 최대 1년이며, 사용료는 1인당 월 10만 원이다. 관리비와 전기·가스요금 등은 입주자가 부담해야 한다.

모집 대상은 천안시에 1년 이상 거주하고 있거나, 천안 소재 직장에 1년 이상 재직하고 있는 18세~34세 무주택자이다. 단, 월 소득이 올 2분기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의 100%(248만2356원) 이하여야 한다.

영구임대주택 거주자, 행복주택 등 공급받은 자, 공동생활가정시설 입소자, 소년소녀가정 전세주택융자지원 받은 자, 기초생활수급자, 혼인 중인 자, 대학생은 제외된다.

신청은 오는 15일 오후 6시까지 필요서류를 갖춰 시청 교육청소년과 대학청년팀으로 방문 또는 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입주자 선정은 1차 서류심사, 2차 면접심사를 거쳐 개별 통보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