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덕구 연축지구 통과도로 지원”… 도시개발 탄력
상태바
대전시 “대덕구 연축지구 통과도로 지원”… 도시개발 탄력
  • 이호영 기자
  • 승인 2019.10.21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덕특구 동측진입도로-동북부 순환도로 연결키로

대전 대덕구의 오랜 숙원사업인 ‘대전연축지구 도시개발사업’ 추진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대전시는 최근 연축지구 통과도로 사업에 대한 지원 방침이 최종 결정했다. 앞서 허태정 대전시장은 지난 6월 대덕구 정책투어 핵심 건의사업인 연축지구 현장아 지역균형발전을 고려해 대전연축지구 도시개발사업 지원 필요성에 공감을 표한 바 있다.

연축지구 통과도로 사업은 문지동과 연축지구를 잇는 ‘대덕특구 동측진입도로’와 대전 도심 외곽순환도로사업의 일환인 ‘동북부 순환도로(비래동~와동~신탄진동)’를 연결하는 사업으로, 연축지구가 사통팔달 교통 중심지로 성장하기 위한 핵심 사업이다.

대덕구는 이 같은 호재를 발판삼아 연축지구를 지식산업센터·도시지원시설·첨단산업·유통시설 등이 들어서는 일자리창출단지와 인구 3000여 명을 수용할 수 있는 공공·임대주택 단지 조성, 공공청사 건립 등 복합단지로 개발할 계획이다.

오는 12월 말에 개발제한구역해제 및 도시개발구역 지정 고시가 되면 내년에 도시개발 개발계획 수립 및 실시계획인가 후 2021년도 하반기에 보상을 시작으로 단지 조성 착공이 진행된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시의 연축지구 통과도로 지원 결정에 감사드린다”며 “대덕구민의 숙원사업인 연축지구 도시개발사업을 통해 단절된 북부 신탄진권과 남부 오정·송촌권의 연결고리 역할을 할 대전연축지구 도시개발사업에 박차를 가해 지역경제 성장과 지역균형발전을 견인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연축지구는 통과도로 연결과 같은 시기에 대덕특구 동측진입로 개설, 충청권광역철도망 회덕역 개통, 도시철도 2호선 트램 차량기지 건설, 회덕IC 개통 등 대형 교통인프라 구축 사업을 비롯해 와동주공아파트 재건축 등 생활 인프라 구축 사업도 예정돼 있어 지역 교통중심지로써의 성장요건을 갖춰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인물로 본 충남역사
임영호의 조합장 일기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