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현 대덕구청장 “육아종합지원센터 통해 육아돌봄 체계 마련할 것”
상태바
박정현 대덕구청장 “육아종합지원센터 통해 육아돌봄 체계 마련할 것”
  • 구태경 기자
  • 승인 2019.12.03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개소 이후 이용 아동 700여 명 찾아...호평 이어져

대전 대덕구가 지난달 1일 대전시 자치구 최초로 걱정 없이 아이를 양육할 수 있는 육아돌봄 체계 조성을 위해 대덕구 육아종합지원센터를 열고 본격적인 대덕구형 육아돌봄 서비스 제공에 나섰다.

구 관계자는 하루 평균 50여 명, 지난 한달 간 약 700여 명 이상의 아동이 이용했으며 지역 육아지원 거점 기관으로 자리매김해 나가고 있다고 3일 전했다.

송촌동행정복지센터 5층에 문을 연 육아종합지원센터는 장난감·그림책, 다양한 교재교구가 구비 돼있는 놀이체험실, 공동육아돌봄방, 부모 상담실 등의 풍부한 시설로 이용 아이들과 육아 부모들에게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아울러 다양한 영유아 대상 놀이 및 육아 프로그램을 개발 및 제공에도 나설 계획으로 내년에는 창의적 놀이중심 교육과정인 핀란드식 맞춤형 프로그램 등을 각 어린이집에 보급함은 물론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 운영도 준비하고 있다.

구는 또한 육아센터를 중심으로 부모·보육교직원 등을 대상으로 보육의 질 향상을 위한 수요자 중심의 교육을 통해 명실상부 대덕구가 육아 돌봄의 메카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결집할 예정이다.

박정현 청장은 “육아종합지원센터에 대한 주민들의 많은 관심은 그간 육아정보에 대한 욕구가 충족되지 못했다는 반증”이라며 “앞으로 대덕구형 육아돌봄에 기초를 마련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통해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끊이지 않는 대덕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임영호의 조합장 일기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