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역, 연간이용객 800만명 돌파...전국 고속철도역 중 9번째
상태바
오송역, 연간이용객 800만명 돌파...전국 고속철도역 중 9번째
  • 양민규 기자
  • 승인 2019.12.14 0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송역이 2010년 개통 이후 9년 만에 연간이용객 800만 시대를 열었다.

2015년 호남고속철도 개통과 함께 400만을 돌파하고 수서고속철도(SRT)가 개통한 2016년 500만을 넘어섰으며, 마침내 800만 고지에 오른 것이다. 이는 국내 유일의 고속철도 분기역이자 행정수도 세종시의 관문역인 오송역이 전국 철도교통망의 중심으로 우뚝 서고 있음을 보여준다.

오송역의 이용객 증가율은 전국 최고 수준이다. 충북도 분석에 따르면, 최근 5년간(‘13~’18년) 오송역의 이용객 증가율은 평균 28%로 500만 이상 역사 중 광주·송정역에 이어 2위를 차지할 정도로 증가세가 확연하다.

2015년 이후 지속적으로 유지된 연간 이용객 증가 추세(매년 100만 이상)를 감안하면 ‘천만 시대’의 개막도 수년 안에 현실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여기에 평택-오송 2복선 건설이 완료된 이후에는 이용수요가 더욱 확대되어 매년 1500만 명 이상이 이용하는, 비수도권 3대 역사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충북도는 오송역을 철도교통의 허브로 육성하기 위해 오송을 연계하는 철도사업 추진 및 충청권과의 연계교통망 확충에도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남일석 충북도 균형건설국장은 “오송역이 명실상부 국가 철도교통망의 중심으로 성장하여 강호축 개발의 심장부이자, 유라시아 대륙 진출을 위한 발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