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아파트값 상승률 ‘세종 1위, 대전 2위’
상태바
1월 아파트값 상승률 ‘세종 1위, 대전 2위’
  • 이호영 기자
  • 승인 2020.02.03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감정원 전국주택가격동향조사
사진 : 세종시청
사진출처 : 세종시청

1월 세종시 아파트가격이 전국에서 가장 많이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감정원이 3일 발표한 1월 전국주택가격동향조사에 따르면 세종시 아파트 매매가격지수 변동률은 2.22%로 전국평균 0.37%에 비해 6배나 높았다.

이어 대전이 1.60%를 기록해 전국 2위를 차지했으며, 경기도 0.67%, 울산 0.47%, 서울과 대구가 각각 0.45% 상승했다.

아파트 전세가격지수 변동률 역시 세종 3.55%, 대전 1.09%, 울산 0.83%, 서울 0.72, 경기 0.58, 대구 0.52% 순으로 높았다.

지난해 12월 16일 정부가 발표한 ‘주택시장 안정화 방안’의 풍선효과가 세종과 대전으로 집중되는 모양새다.

아파트를 포함한 주택종합지수도 마찬가지다.

1월 전국 평균 주택종합 매매가격지수는 0.28%에 그쳤지만 세종은 1.84%, 대전은 1.26% 상승했으며, 주택종합 전세가격지수도 전국 평균 0.28% 상승한 가운데 세종은 2.88%, 대전은 0.79% 올라 각각 전국 1·2위를 기록했다.

한편, 세종의 경우 아파트 입주물량이 지난해만 해도 약 1만 3000세대였지만 올해는 4000세대로 대폭 감소해 매매가와 전세가는 지속적으로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