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보부상박물관, 4월 개관 앞두고 막바지 작업 한창
상태바
예산보부상박물관, 4월 개관 앞두고 막바지 작업 한창
  • 양민규 기자
  • 승인 2020.02.14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산보부상박물관 전경
예산보부상박물관 전경

예산보부상박물관이 올해 4월 말 개관을 앞두고 막바지 작업이 한창이다.

예산군 덕산면 내포보부상촌 내에 위치한 예산보부상박물관은 문화유산인 보부상을 핵심가치로 삼아 2016년에 착공했다. 5만 205㎡ 부지에 전시시설, 수장시설, 체험시설, 영상시설 등을 갖춰 지상 2층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현재는 건물의 준공 및 시설물 시운전 등을 남겨놓은 상황으로 전시관 내부 연출 공정을 진행 중이다.

1층 전시공간은 보부상 이야기, 내포이야기로 구성돼 보부상의 유·무형적 가치를 중심으로 한 내포의 과거와 현재를 바라보고 미래의 찬란한 주인공이 될 수 있는 공간을 구성했으며, 2층은 보부상 문화를 바탕으로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는 체험존과 4D 상영관이 있어 가족단위 방문객에게 큰 호응을 받을 전망이다.

내포문화사업소 관계자는 “예산보부상박물관이 전국을 대표하는 공립박물관으로서의 역할을 담당하고 지역민의 문화욕구를 충족할 수 있는 장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