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독립프로젝트 ‘그날을 봄’
상태바
천안 독립프로젝트 ‘그날을 봄’
  • 양민규 기자
  • 승인 2020.02.21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_독립프로젝트 ‘그날을 봄’ 전시가 오는 28일부터 4월 19일까지 천안예술의전당 미술관에서 개최된다.

이번 전시는 지역 정체성을 기반으로 3.1운동과 3월 18일 세계여성의 날을 맞이해 예술을 통한 기존의 ‘인간’의 개념을 여성의 관점에서 확장해 보고자 마련됐다.

전시는 조덕현, 송영욱, 도로시 엠 윤(윤미연), 정명조, 김영숙 등 8명작가가 회화, 오브제 등을 설치해 기억과 여성을 넘어 각자의 다양한 시선에서 풀어낸 40여점의 작품을 선보인다.

특히, 조덕현 작가를 중심으로 김지연, 이소정, 이준희 작가가 참여한 프로젝트 ‘관순200928-’는 설치와 영상작업을 통해 시공간을 넘어 우리의 기억을 현재로 불러들일 것이다.

미술관 관계자는 “이번 전시는 3.1운동이라는 역사적 사건 속 유관순 열사와 지나온 과거의 여성을 기억함으로써 우리의 존재 이유를 떠받치는 수많은 삶들이 어떠한 형태와 방식으로 우리 삶에 실재하고 있는지에 대한 공감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