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디지털노마드’ 청년 유치 나선다
상태바
서천군, ‘디지털노마드’ 청년 유치 나선다
  • 양민규 기자
  • 승인 2020.03.26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천군이 지난해 행정안전부와 추진한 ‘삶기술학교 @한산캠퍼스’의 후속으로 ‘2020 청년자립 경제공동체 만들기’ 사업을 충청남도와 함께 추진한다.

‘2020 청년자립 경제공동체 만들기’ 사업은 상·하반기 20명씩 선발해 3개월 과정으로 진행된다. 참여한 청년들은 주민과 전문가로 구성된 전문 삶코치와 팀코치의 도움을 받으며 ‘시골살이’를 통해 자신만의 삶기술 프로젝트를 실험, ‘지역 사회혁신형 인재’로 성장하게 된다.

정규 입학과정뿐만 아니라 하루 살기, 일주일 살기, 한 달 살기 등 상시 프로그램을 통해 명인들의 전통기술과 마을의 삶기술 등 자립기술을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참여한 청년 중 10팀을 선발, 창업 활동에 최대 1800만 원 상당을 지원할 예정이다.

공동체의 경쟁력과 교류 협력을 위한 전문 팀코칭 프로그램인 스페인 몬드라곤 협동조합의 ‘몬드라곤 팀 아카데미 코리아(MTA KOREA)’도 지난해에 이어 계속 진행된다.

아울러 공유 오피스 ‘위워크’와 공유공간을 중심으로 한 커뮤니티 조성, 실명 기반 현직자 멘토링 서비스 ‘소셜멘토링 잇다’와 국내외 전문 분야 1대1 멘토링 프로그램 지원, 라이프스타일 SNS ‘세줄일기’와의 제휴를 통해 ‘시골살이’를 일기로 기록하여 수료 후 일기책을 제작하는 등 국내외 플랫폼과 제휴한 부가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서천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정착한 청년들에게 △지역주도형 청년 일자리 지원 △청년 창업 지원 △청년 동아리 지원 △청년 주거비 지원 △청년 전월세 지원 등 군의 다양한 복지정책들을 연계한다는 방침이다.

노박래 군수는 “서천군을 방문한 청년 세대들과 함께 서천군이 더 나은 미래를 꽃 피울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삶기술학교 상반기 입학설명회는 3월 30일부터 유튜브 라이브로 대체 진행할 예정이다. 상반기 입학신청 관련 정보는 삶기술학교 공식홈페이지(http://slowtech.ac)를 통해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