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도시형교통모델 공공형버스 도입
상태바
천안시, 도시형교통모델 공공형버스 도입
  • 양민규 기자
  • 승인 2020.03.31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92번 버스 노선도
392번 버스 노선도

천안시 도시형교통모델 공공형버스 13개 노선 12대가 4월 1일 운행을 시작한다.

‘도시형교통모델 공공형버스’는 국토교통부와 천안시가 중·소형버스(마을버스) 운영비를 공동으로 지원하는 사업으로, 교통 소외지역과 도심지 교통사각지대 주민들의 출퇴근·등하교 편의 증진 및 행정복지센터 접근성 향상을 위해 도입됐다.

이번에 운행 횟수가 증가하거나 신설되는 도시형교통모델 공공형버스(마을버스)의 운행 지역 및 노선 수는 성환읍 6개 노선, 목천읍 3개 노선, 성남․수신면 4개 노선이다.

성환읍 지역을 운행할 노선은 114번, 116번, 117번, 118번, 119번, 135번으로, 해당 노선은 현재 운행하는 횟수를 증가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목천읍 지역 노선은 390번, 391번, 392번 노선이며, 이 중 392번은 신설 노선으로 천안터미널과 유왕골을 기․종점으로 운행하고 버스노선이 없었던 서흥1리를 경유한다. 나머지 노선은 운행횟수가 증가할 방침이다.

성남면과 수신면을 운행할 노선은 520번, 530번, 532번, 570번 노선이다. 신설 노선인 532번은 천안터미널을 기․종점으로 순환하는 노선으로 성남우체국, 성남 봉양진료소, 대흥리 등을 경유하게 된다. 그 외 노선은 운행횟수가 늘리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정규운 대중교통과장은 “교통 소외지역 시민들의 대중교통 욕구를 충족하기 위해 마을버스 노선을 신설하게 됐다”며 “마을버스 노선이 대규모로 신설 또는 증회되는 사례는 드물기에 교통사각지역 대중교통의 변화된 모습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