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다락원, ‘프랑스 인상파 명작의 고향 순례전’ 개최
상태바
금산다락원, ‘프랑스 인상파 명작의 고향 순례전’ 개최
  • 양민규 기자
  • 승인 2020.06.24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산다락원이 7월 8일부터 8월 11일까지 청산아트홀 전시실에서 ‘프랑스 인상파 명작의 고향 순례전’을 개최한다.

‘2020년 미술창작 전시공간활성화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열리는 이번 전시회에서는 유럽의 남프랑스 프로방스, 파리 근교 도시 지베르니, 오베르 쉬르 우아즈, 바르비종에서 영감을 받은 인상파 화가들 장 프랑수와 밀레, 폴 세잔, 클로드 모네, 빈센트 반 고흐의 예술 세계를 볼 수 있다.

또 한류문화인진흥재단 홍보대사인 김경상 사진작가가 명화를 남긴 인상파 화가들에게 영감을 주었던 아름다운 풍경들을 다큐멘터리 관점에서 포착해 모네에서 세잔까지 프랑스 인상파 화가들의 삶의 궤적부터 화풍에 이르는 이야기를 르포형식으로 구성했다.

김태환 사진작가와 미국에서 활동하는 남희조 작가는 이들 유명 화가들의 모습을 브론즈 소재 두상으로 출품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는 명작 레플리카와 작품과 관련된 명소를 포착한 다큐멘터리 사진을 통해 화가들의 에피소드와 스토리를 접해 볼 수 있어 교육적으로도 도움이 되는 전시회다.”고 말했다.

전시회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금산다락원 공연기획팀(☎041-750-4423)에 문의하거나 금산다락원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