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교육청, 대덕구·동구 학원·교습소 25일까지 휴원 권고
상태바
대전시교육청, 대덕구·동구 학원·교습소 25일까지 휴원 권고
  • 이지수 기자
  • 승인 2021.06.16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단감염 발생 인근 12개 학원 집합금지, 대전시 전체 학원강사 PCR검사 권장

대전시교육청은 대덕구 3개 학원에서 학원 종사자 코로나19 감염으로 초등학생 18명의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추가 감염 차단을 위한 조치를 시행했다.

집단감염이 발생한 인근 학원 12개원에 대해서는 집합금지명령과 송촌동 지역 146개원에 대한 방역소독을 대전시에 요청했고, 25일까지 대덕구, 동구 학원 교습소 전체 754개원에 대한 휴원을 강력 권고했다.

대전시 전체 학원강사를 대상으로 감염사실 조기발견과 전파 원천 차단을 위한 PCR검사를 30일까지 받도록 권장하고, 교육부에는 학원 종사자 우선 백신접종 건의했으며 대덕구, 동구 학원·교습소 754개원에 대한 방역 전수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확진자가 발생한 11개 초등학교는 전문업체를 통한 방역소독을 완료했으며, 이들 학교는 전면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고, 밀접접촉자에 대해서는 14일간 자가격리를 실시하게 된다.

11개 학교 중 7개 학교는 15일 오후 역학조사 결과 569명이 접촉자로 분류되어 관할 보건소에서 검사 중이며, 4개 학교는 16일 역학조사를 진행중에 있어 추가 확진자 발생 시 보건당국과 긴밀하게 협조하여 교내에서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신속하게 대처할 예정이다.

설동호 교육감은“지난 4월 학원발 집단감염 발생 이후 특별 전수점검을 실시하는 등 재발 방지에 총력을 기울였으나 또다시 집단감염이 발생한 것에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학원내 확진자 발생은 학교와 지역사회로의 전파로 직결되는 만큼 학원관계자 분들께서는 반드시 학원 기본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운영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아토피를 이기는 면역밥상
내 몸을 살리는 야생차
대전의 고택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