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예술의전당, 신인 발굴 프로젝트 '유니버스타 콘서트'
상태바
대전예술의전당, 신인 발굴 프로젝트 '유니버스타 콘서트'
  • 이지수 기자
  • 승인 2022.01.13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음악대학 졸업예정자 8명 선정… 20일 대전예술의전당 앙상블홀

지역대학교의 숨은 인재를 발굴하는 프로젝트인 '유니버스타 콘서트'가 오는 20일 대전예술의전당 앙상블홀에서 열린다. 지역 음악계 기반 확장과 유망인재 발굴을 위해 기획한 공연으로, 총 8명의 연주자가 무대에 오른다.

'유니버스타 콘서트'는 매년 개최하는 '썸머뉴아티스트콘서트'의 신인 발굴 프로젝트 확대로 작년 2월에 처음 선보였다. 올해도 충남대, 목원대, 배재대, 침례신학대 총 4개의 음악대학 졸업 예정자 중 피아노, 관현악, 성악 분야 신인 연주자들이 선정되었다.

충남대학교를 대표하는 예비 예술인으로 김혜지(피아노), 정고운(소프라노), 황윤지(플루트)가 무대에 오른다. 목원대학교에서는 이세영(피아노), 최문석(첼로), 황시현(바리톤)이, 배재대학교에서는 김동주(피아노)가 연주를 펼치며 침례신학대학교에서는 이재영(피아노)이 무대에 올라 전문 연주가로서 첫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신인들의 당차고 역동적인 무대를 선보일 이 공연은 20일 오후 7시 30분에 진행되며 티켓은 전석 1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아토피를 이기는 면역밥상
우리 단체를 소개합니다
내 몸을 살리는 야생차
대전의 고택
인물로 본 충남역사
우리동네 예술in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