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충북도지사, 문 대통령에 국회 양원제 개헌 건의
상태바
이시종 충북도지사, 문 대통령에 국회 양원제 개헌 건의
  • 양민규 기자
  • 승인 2022.01.14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13일 청와대에서 열린 ‘제1회 중앙지방협력회의’에서 지방의 자치조직권 확대를 위한 지방자치법 개정과 지역대표형 상원제 도입을 위한 헌법 개정을 건의했다.

중앙지방협력회의는 대통령(의장)과 국무총리, 시・도지사, 주요부처의 장 등이 정례적으로 모여 자치분권과 균형발전 관련 주요 정책을 심의하는 회의로, ‘중앙지방협력회의법’ 시행에 맞춰 13일에 첫 회의가 개최되었다.

중앙지방협력회의는 지난해 지방자치법이 30년 만에 전면 개정되면서 신설됐다. 정례회의는 분기별 1회 개최되며 필요할 경우 의장의 소집에 따라 임시회가 개최된다. 중앙지방협력회의의 시행으로 지방정부가 주요정책에 참여하고 함께 실행하는 국정운영의 동반자로서 위상이 높아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 지사는 이 자리에서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을 위한 최후의 보루로서 지역대표형 상원제 도입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13일 첫 회의는 문 대통령 주재로 진행되었으며, 중앙지방협력회의 운영방안,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초광역협력사업 지원 방안, 자치분권 성과 및 2.0시대 발전과제 등이 주요 안건으로 논의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아토피를 이기는 면역밥상
우리 단체를 소개합니다
내 몸을 살리는 야생차
대전의 고택
인물로 본 충남역사
우리동네 예술in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