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 굿뜨래 알밤, ‘대통령 설 선물’로 채택
상태바
부여 굿뜨래 알밤, ‘대통령 설 선물’로 채택
  • 양민규 기자
  • 승인 2022.01.19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통령 내외 설 선물
대통령 내외 설 선물

부여 굿뜨래 알밤이 문재인 대통령 내외의 설 선물 품목으로 채택됐다.

청와대에 따르면 부여 굿뜨래 알밤은 김포의 문배주와 전남 광양의 매실액, 경북 문경의 오미자청 등과 함께 선물로 구성돼 코로나19에 대응하는 각 분야 종사자와 사회적 배려계층 등 15,000여 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이번 대통령 설 선물 선정으로 눈길을 끌고 있는 부여군은 전국 밤 생산량의 24%를 차지하는 최대 밤 생산지다. 매년 약 6,800㏊에서 알밤 1만 3000여 톤이 생산된다. 부여군의 맑고 깨끗한 청정 산간 지역에서 재배·생산되는 굿뜨래 알밤은 육질이 단단하며 풍부한 맛과 향이 그대로 살아있어 가공이 용이한 품종으로 꼽힌다.

부여 굿뜨래 알밤은 최근 열린 제16회 부여 굿뜨래 알밤 온라인 축제를 통해 ‘홀라당 까먹는 밤’으로도 관심을 모았다. 특히 칼집이 들어간 뜨래밤과 대보밤이 인기가 많다. 뜨래밤은 에어프라이어에서 200도로 20분 간 가열하면 속껍질이 쉽게 벗겨져 군밤처럼 먹을 수 있다. 대보밤 또한 깐밤으로 맛이 좋아 남녀노소 누구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또 부여 굿뜨래 알밤은 전국 최초로 군 납품이 확정돼 주목을 받기도 했다. 2020년 9월부터 은산면에 있는 규암농협 임산물 수출센터에서 출하돼 군 장병들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박정현 군수는 “부여 굿뜨래 알밤이 대통령 설 선물로 선정된 것은 부단히 품종을 개량하고 기술을 개발한 임업인들과 부여 알밤의 가치를 제대로 알리기 위해 노력해 주신 분들 덕분에 가능했다”며 “앞으로 부여 굿뜨래 알밤의 다양한 판로 확보를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여 굿뜨래 알밤은 충남 농특산 온라인 직거래장터인 농사랑과 쿠팡, 11번가, G마켓 등 온라인 쇼핑몰에서 구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아토피를 이기는 면역밥상
우리 단체를 소개합니다
내 몸을 살리는 야생차
대전의 고택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