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4개 시·도지사 당선인,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 유치 '한마음'
상태바
충청권 4개 시·도지사 당선인,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 유치 '한마음'
  • 이지수 기자
  • 승인 2022.06.21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대학스포츠연맹에 공동명의 서한문, 대회 유치 의지 전달

충청권 4개 시·도지사 당선인은 20일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유니버시아드)' 유치를 향한 충청권의 변함없는 의지를 담은 공동명의 서한문을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에 전달했다.

이번 서한문은 지난 지방선거 결과 충청권 단체장들이 모두 바뀜에 따라 국제연맹을 비롯한 국내외 체육계와 언론 일부에서 대회 유치를 향한 충청권의 추진동력이 약해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서다.

이장우 대전시장, 최민호 세종시장, 김태흠 충남지사, 김영환 충북지사 당선인은 일각의 우려를 불식시키고 2027 대회 유치를 향한 충청권의 확고한 의지를 보여주기 위해 ‘새로운 지방정부 출범 이후에도 대회 유치와 성공적인 대회개최를 위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는 내용의 서한문을 작성해 국제연맹 본부에 전달했다.

충청권 공동유치위원회는 “2027 대회 유치를 위한 ‘100만 서명운동’이 지난 6월 9일 목표치의 절반인 50만 명을 돌파에 이어 불과 일주일만인 16일 58만 4000명을 넘어서며 충청권 전역에서 대회 유치 열기가 빠르게 확산하고 있다”며, “앞으로 국제연맹의 7월 기술 점검과 8월 평가단 방문 등 현지실사를 거쳐 11월 벨기에에서 진행되는 집행위원 투표에서 최종 개최도시로 ‘2027 충청’이 울려 퍼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아토피를 이기는 면역밥상
우리 단체를 소개합니다
내 몸을 살리는 야생차
대전의 고택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