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468억 투입해 농촌지역 정주여건 개선 및 경쟁력 강화 나서
상태바
서산시, 468억 투입해 농촌지역 정주여건 개선 및 경쟁력 강화 나서
  • 양민규 기자
  • 승인 2022.06.22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부 주관 '농촌협약 사업' 선정
서산시청
서산시청

충남 서산시가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농촌협약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시는 총 468억 8000만 원을 투입해 농촌지역 정주여건 개선 및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사업은 2023년부터 5년간 인지・부석・팔봉・음암・운산・해미・고북 등 관내 남부생활권을 대상으로 추진된다. 주요 세부사업은 ▲지역별 기초거점(180억) ▲해미면 농촌중심지(160억) ▲로컬푸드 직매장 지원(80억) ▲농업근로자 기숙사 건립(24억) 등으로 총 11개 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시는 기존 사업계획을 보완하고 농식품부가 최종 확정하면 오는 2023년 협약을 체결한다.

시는 고령화 비율이 높은 남부생활권 우선 추진 후 대산·지곡·성연 등 북부생활권도 추진해 지속가능한 농촌 공간을 만들어 간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사업 선정으로 농촌지역의 질 높은 복지와 생활서비스를 제공하고 활력있는 농촌경제 및 지역 발전을 이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아토피를 이기는 면역밥상
우리 단체를 소개합니다
내 몸을 살리는 야생차
대전의 고택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