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예술 대전시
대전시립연정국악연주단, ‘2019! 신년음악회’
양혜경 기자 | 승인 2019.01.07 05:41

대전시립연정국악연주단이 오는 11일 국악원 큰마당에서 ‘2019! 신년음악회’를 무대에 올린다.

‘2019! 신년음악회’는 국악연주단 예술감독 겸 지휘자 ‘이용탁’의 지휘로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관객들에게 선보이며, 소금 연주자 ‘문형희’,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관객의 사랑을 받는 싱어송라이터 ‘안치환’의 협연도 함께 펼쳐진다.

이번 공연은 동․서양이 함께 어우러지는 무대,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선보이고자 하는 이용탁 예술감독의 첫 취임공연이기도 하다.

이용탁 예술감독은 국립창극단과 국립국악관현악단에서 17여 년간 근무하며 음악감독과 부지휘자 등을 역임하면서 감독 및 지휘자로서의 능력을 인정받아 2005년에는 문화관광부로부터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번 공연은 국악관현악 ‘아리랑 환상곡’을 시작으로, 완벽한 군무와 흥겨운 가락이 돋보이는 무용단의 ‘설장구춤’, 한 해의 행운과 평화가 가득한 한해가 되길 기원하는 성악단의 ‘노래歌’, 오케스트라 아시아 창단 연주회에서 초연된 후 현재까지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오케스트라 아시아를 위한 뱃노래’까지 희망찬 새해를 관객들에게 선사한다.

소금협주곡 ‘파미르 고원의 수상곡’은 소금 악기의 다양한 주법과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곡으로, 끊임없이 도전하고 수준 높은 연주력으로 주목받는 현재 국립국악관현악단 악장 문형희가 선사하는 무대이다.

또한, 우리 삶의 이야기와 시대의 아픔을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노래하는 가수 안치환의 노래는 2018년을 보내고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는 선물같은 무대가 될 것이다. 

양혜경 기자  eply2525@naver.com

<저작권자 © 밥상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지면신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대전광역시 서구 대덕대로 167번길 5 영호빌딩 5층 502호  |  대표전화 : 042)487-8222  |  팩스 : 042)487-8279  |  광고문의 : 1577-2265
등록번호 : 대전 다 01312  |  등록일 : 2015년 8월 11일  |  발행·편집인 : 이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윤
Copyright © 2019 밥상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