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37호 1판 2019.08.12
상태바
충남 37호 1판 2019.08.12
  • 밥상뉴스
  • 승인 2019.08.12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술, 세계인 입맛 사로잡는다
'2019년도 충남술 TOP 10’ 선정

 

충남도내 양조장에서 생산된 술 10종이 2019년 충남을 대표할 술로 뽑혔다.

도는 지난달 26일 서울막걸리학교에서 평가시음회를 열고, 도내 40개 양조장에서 생산한 69개 술 중 색상과 향, , 후미 등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10종을 ‘2019년도 충남술 TOP10’으로 선정했다.

선정된 술은 탁주류에 우렁이쌀 손막걸리와 술공방9.0, 과실주에 추사애플와인과 추사블루스위트가, 약주류에는 이상재명가소곡주, 만세보령주, 토박이소곡주 등이다. 일반증류주 및 소주로는 추사40, 불소곡주, 두레앙 일반증류주가 이름을 올렸다.

도 관계자는 “‘충남술 TOP10’이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적인 명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행정적·제도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