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의 독도’ 격렬비열도 실시간 영상 개통!
상태바
‘서해의 독도’ 격렬비열도 실시간 영상 개통!
  • 양민규 기자
  • 승인 2019.10.08 0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최서단 영해 기준점인 격렬비열도에 실시간 영상을 제공하는 전송시스템이 구축됐다.

군은 7일 군청 중회의실 및 군청현관에서 가세로 군수와 이완희 케이비에스(KBS) 대전방송총국장, 한준섭 충남도 해양수산국장 등이 모인 가운데 ‘격렬비열도 실시간 영상 개통식’을 가졌다.

‘격렬비열도 실시간 영상’은 케이비에스(KBS) 9시 뉴스(전국) 시작 전 독도 영상과 함께 송출될 예정이며, 군은 보다 많은 국민들에게 격렬비열도를 알리기 위해 유튜브(격렬비열도 라이브)를 통해 24시간 내내 실시간 영상을 볼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가세로 군수는 “대한민국 최서단 영해기점인 격렬비열도는 서해의 영해 범위를 결정하는 군사·해양자원보호·기상관측상 중요한 지정학적 요충지”라며 “이번 실시간 영상 전송으로 케이비에스(KBS)뉴스, 각종 티브이(TV) 프로그램 등을 통해 격렬비열도의 중요성을 전 국민에게 널리 알려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격렬비열도 실시간 영상은 재난방송 주관방송사인 케이비에스(KBS)를 통해 기상, 황사, 태풍 등 재난방송에도 활용되며, 특히 지난달 태풍 ‘링링’이 서해안을 통과할 때 격렬비열도에 설치된 영상이 케이비에스(KBS) 기상정보와 함께 활용돼 국민들이 태풍 위력을 체감하고 자연재난에 대비하는데 적극 활용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