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안심도시 구축' 인정받아
상태바
천안시, '안심도시 구축' 인정받아
  • 양민규 기자
  • 승인 2019.11.08 0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청

안심도시 구축을 위해 쉼없이 달려온 천안시의 활동이 인정받았다. 

시는 행정안전부 주관 2019 안전문화대상 우수사례 공모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한다고 밝혔다.

안전문화대상은 사회 각 분야의 안전문화 활동을 장려하고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우수사례를 발굴·확산하기 위해 마련된 안전 우수사례 경진대회다.

시는 안전에 최우선적으로 관심을 두고 시민안전과 생명을 책임지는 안심도시 구축을 역점전략으로 삼고, 이를 위해 조직 개편 및 천안·아산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을 구축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 시민을 대상으로 한 안전체험훈련 실시, 어린이 안전체험 페스티벌 개최, 단국대학교 산학협력단과 업무협약(MOU)을 맺고 운영하는 시민안전문화대학 운영, 천안시민안전보험 가입, 안전점검의날 캠페인 등을 펼쳐 안전문화정착을 위한 안전문화 활동에 힘쓰고 있다.

특히 충청남도 안전체험관에 이어 해양경찰청과 협업으로 해양재난체험관을 유치하게 돼 안전문화 허브도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구본영 시장은 “내년에도 다양한 분야에서 안전문화 활동을 추진해 시민이 걱정 없이 살 수 있는 안전한 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27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임영호의 조합장 일기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