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논산딸기축제, 예년보다 한달 앞당겨 개최
상태바
2020 논산딸기축제, 예년보다 한달 앞당겨 개최
  • 양민규 기자
  • 승인 2019.11.26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딸기축제장을 찾은 외국인들
올해 딸기축제장을 찾은 외국인들

논산시가 최고의 딸기 맛을 선보이기 위해 예년보다 일찍 딸기축제를 연다.

시는 내년 2월 19일부터 23일까지 논산천 둔치와 관내 딸기밭 일원에서 2020논산딸기축제를 개최키로 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딸기축제는 봄 축제로 기획, 매년 3월말-4월초에 개최해왔으나 내년에는 겨울철에 더 당도가 높은 논산딸기의 우수성을 널리 알려 전국 최고의 딸기 맛을 선보이고,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자 시기를 한달 이상 앞당겼다.

‘눈꽃 속에 피어나는 논산 딸기향’ 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세계 최고의 품질과 맛을 자랑하는 논산 딸기를 알리는 것은 물론 관광객들이 다채로운 체험과 문화행사를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청정딸기 수확체험, 딸기홍보 판매 특별전, 딸기음식 판매 등 딸기와 문화를 접목한 다양한 문화예술프로그램 등 딸기를 활용한 특색있는 프로그램 개발로 색다른 축제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선샤인랜드, 탑정호 등과 연계한 프로그램을 강화함으로써 딸기 홍보는 물론 논산이 자랑하는 관광명소에 대한 홍보도 함께 할 계획이다.

유영수 논산딸기축제추진위원장은 “올해 성공적으로 딸기 축제를 마무리하며, 논산딸기의 글로벌 경쟁력과 브랜드 가치를 다시 한번 확인하고, 딸기 축제를 세계인이 사랑하는 축제로 만들 수 있겠다는 자신감이 생겼다”며 “딸기를 활용한 다양한 특색있는 프로그램으로 다시 찾고 싶은 축제, 다시 찾고 싶은 논산을 만들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임영호의 조합장 일기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