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상의 불꽃쇼와 빛의 향연, 그리고 낭만의 프로포즈까지...2019 대천 겨울바다 사랑축제
상태바
환상의 불꽃쇼와 빛의 향연, 그리고 낭만의 프로포즈까지...2019 대천 겨울바다 사랑축제
  • 양민규 기자
  • 승인 2019.11.27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축제 모습

환상의 불꽃쇼와 빛의 향연, 그리고 낭만의 프로포즈가 펼쳐지는 2019 대천 겨울바다 사랑축제가 12월 24일부터 28일까지 대천해수욕장 일원에서 열린다.

특히, 올해는 연인․부부 대상의 로맨스 투어 외에도 패블리(패밀리+러브) 투어를 신설하고, 30여 종의 경관시설로 구성된 빛의 로맨스 거리를 확대하며, 경관형 난방장치인 글래스파티오를 신규로 도입한다.

연인과 부부를 대상으로 사랑의 메시지를 전할 로맨틱 투어는 12월 24일과 25일, 자녀를 포함한 패블리 투어는 28일과 29일 각각 1박 2일로 진행된다. 참가비는 1팀당 12만원으로 오는 12월 13일까지 보령축제관광재단에 유선(☎041-930-0891) 또는 전자우편(winterfestival@naver.com)으로 신청하면 된다.

참가자들은 바다가 보이는 전망의 호텔과 가족펜션에서 숙박할 수 있고, 스카이바이크 및 짚트랙, 바다전경 스케이트 및 눈썰매, 연예인 초청 특별공연 관람, 낭만 프로포즈의 기회가 제공된다.

또한 12월 24일에는 대천해수욕장 해상에서 약 10분간 해상 바지선을 이용한 해상불꽃쇼가 펼쳐지고, 12월 20일부터 내년도 1월 5일까지는 야간시간대 대천해수욕장 분수광장 및 해안도로 일원에서 전통한지 등을 활용한 사랑과 동화테마를 주제로 10여 종의 빛의 로맨스 거리도 운영된다.

아울러 해변방향 분수광장에서는 러플리 포토존, 광장 인근에는 경관형 야외난방시설 조성, 12월 27일과 28일에는 분수광장 대형텐트무대에서 주말 대천해수욕장을 이용하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로맨스 라이브 공연 등이 펼쳐진다.

이밖에도 12월 24일과 27일, 28일에는 분수광장일원에서 하트 등만들기, 불화로에 밤 및 고구마 구워먹기, 소원트리체험 등도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대전의 고택
힘내라! 중소기업
인물로 본 충남역사
임영호의 조합장 일기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