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354억 규모 농촌협약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부여군, 354억 규모 농촌협약 공모사업 선정
  • 양민규 기자
  • 승인 2022.06.23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여군청
부여군청

부여군이 21일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2023년 농촌협약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총사업비 354억원을 확보했다.

농촌협약은 농촌 정주여건 개선을 통해 365 생활권을 조성하는 정책이다. 30분 내 보건시설, 60분 내 문화복지 서비스, 5분 내 응급의료 서비스에 대한 접근이 가능한 생활권이다.

이번 공모 선정으로 부여군 서부생활권에는 5년간 총 354억원이 투입된다. △홍산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158억) △외산면·내산면·옥산면 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각 40억) △은산면 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 2단계(20억) 등 다양한 사업이 마련돼 있다. 이들 사업을 통해 농촌공간 분석에서 드러난 취약사항을 보완할 계획이다.

농촌지역을 위한 다채로운 연계사업도 진행한다. 읍·면 간 주요기능 연계를 통해 시너지를 창출하고 365 생활권 조성이라는 목표를 달성한다는 복안이다. 농촌공간 활성화를 위한 지속 가능성을 확보해 농촌인구 감소와 고령화로 침체한 부여군 농촌 정주여건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농촌협약 선정은 민선8기 출범을 앞두고 선정된 공모사업으로 농촌공간의 효율적이고 입체적인 개발을 통해 농촌의 지속가능한 사업을 시행하겠다”면서 “그동안 노력해 준 주민 및 추진위원회, 관계 공무원 등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 성실한 사업 추진으로 농촌 삶의 질 향상 및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아토피를 이기는 면역밥상
우리 단체를 소개합니다
내 몸을 살리는 야생차
대전의 고택
인물로 본 충남역사
이슈포토